진주시 민원실 익명의 기부자 등장
상태바
진주시 민원실 익명의 기부자 등장
  • 조은진 기자
  • 승인 2020.03.26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코로나19 극복을 위하여 좋은 곳에 사용하십시오”편지글과 함께

경남 진주시 민원실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좋은 곳에 사용해 달라는 편지글과 함께 현금 200만원 든 봉투를 남기고 사라진 익명의 기부자가 있어 모두가 힘든 시기에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시에 따르면, 지난 24일 오후 6시 퇴근시간에 이름을 밝히지 않은 50대 중·후반의 남성이 편지가 든 봉투를 남기고 사라졌다. 남겨진 봉투에는코로나19 극복을 위하여 좋은 곳에 사용하십시오라고 적혀 있었으며, 현금 200만원이 같이 동봉되어 있었다.

진주시는 관계자는코로나19로 인해 전국적으로 모두가 어려움을 겪는 시기에 따뜻한 마음을 보내주신 익명의 기부자께 고마움을 느낀다,“이 기부금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분들을 위해 소중히 사용될 수 있도록 ()진주시 복지재단에 기탁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또 다른 익명의 기부자가 마스크 600매를 시청 민원실로 기부하였다. 이는 시 담당부서로 전달되었으며 취약계층에게 무료로 배부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