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소나무재선충병 확산방지를 위한 항공방제 실시
상태바
경남도, 소나무재선충병 확산방지를 위한 항공방제 실시
  • 윤경숙 기자
  • 승인 2020.05.19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소나무재선충병을 옮기는 솔수염하늘소 등 매개충 항공방제 실시
- 다음 달 26일까지, 의령, 함안, 창원 등 12개 시군 대상
경상남도는 소나무재선충병 확산방지를 위해 25일부터 다음 달 26일까지 도내 12개 시군을 대상으로 항공 방제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항공 방제는 산림청 헬기 4대를 지원받아 소나무재선충병을 옮기는 솔수염하늘소와 북방수염하늘소를 방제하기 위한 것이다. 도내 1,724ha의 산림에 2주 간격으로 3회에 걸쳐 실시되며, 항공 방제 약제비산 우려가 적은 오전 6시부터 11시에 살포하게 된다.
 
경남도 관계자는 이번 항공 방제 시 양봉, 양잠 등 산업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은 제외하고 실시하나
▲ 항공 방제 살포지와 인근에 있는 벌통은 안전한 장소로 이동하거나 살포 당일 오전 방봉 금지
▲ 양잠 및 목축 농가에서는 뽕잎과 가축 사료를 사전 비축하고 약제 살포 당일은 방목 금지
▲ 양어장에서는 급수를 일시 중단하는 등 어류에 대한 보호 조치
▲ 항공 방제 지역 및 인접 지역은 장독대와 우물 뚜껑을 꼭 닫고 약제 살포 지역에는 주차 금지
▲ 방제지역 입산 금지와 농산물 건조 등으로 방제 피해가 없도록 사전예방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달라고 요청했다.
 
아울러, 비·안개 등의 기상 여건과 헬기 사정에 따라 방제 일정이 변경될 수 있으므로 홍보 방송에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세부방제 일정이나 장소 등은 해당 시군 산림부서에 문의하면 자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
 
유재원 경남도 산림녹지과장은 “소나무재선충병 매개충이 우화하여 활동하는 시기인 만큼 항공 방제 및 다목적방제차 등을 통한 지상 방제에 주력하여 재선충병 피해확산을 최소화하고, 솔껍질깍지벌레 및 기타 돌발해충 등 일반산림 병해충 예찰·방제에도 힘쓸 것”이라고 알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