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노인요양원 등 고위험시설 코로나19 전수조사 완료
상태바
진주시, 노인요양원 등 고위험시설 코로나19 전수조사 완료
  • 조은진 기자
  • 승인 2020.12.30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종사자 등 5758명 도내 최초 드라이브 스루 진단

진주시는 지난 16일부터 23일까지 6일간 192개소에 근무하는 요양원 및 주간보호시설 종사자 및 이용자, 방문요양보호사를 대상으로 시설을 직접방문하거나 진주종합경기장에서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총 5758명에 대해 사전진단 검사를 완료했다.

  특히 방문요양보호사 진단검사는 기존 선별진료소만으로는 검사 대상자가 많아 추운 날씨에 검사를 받는 피검자들이 장시간 대기하는 불편을 줄이고 신속한 검사를 위해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진행했다. 이는 도내에서 최초로 실시한 것으로 코로나19 방역 수범사례로 호평 받고 있다.

  이번 조치는 전국적으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급증함에 따라 코로나19 감염에 취약한 고위험군 어르신들의 감염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시행하였다.

  고위험시설 종사자 및 이용자에 대한 코로나19 전수조사에서 5758명중 5757명이 음성판정을 받았으며, 1명(진주142번)은 양성판정을 받아 이번 선제적 조치로 지역사회로의 확산을 방지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

  한편 조규일 진주시장은 지난 23일 진주종합경기장 드라이브 스루 진단검사장을 직접방문·점검하고 직원들을 격려하며 “앞으로도 시민의 안전을 위해 선제적 전수검사로 코로나19 조기발견 및 집단감염을 예방하는데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