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6회 사천와룡문화제, 우주 항공과 만난다
상태바
제26회 사천와룡문화제, 우주 항공과 만난다
  • 나영문
  • 승인 2024.04.26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26일~28일 3일간, ‘와룡, 우주로 날아오르다’ 주제로

경남 사천의 대표축제인 사천와룡문화제가 우주 항공을 만나 특별한 콜라보레이션(Collaboration)을 진행한다.

사천시가 주최하고 사천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제26회 사천와룡문화제가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사천시청 일원에서 와룡, 우주로 날아오르다주제로 열린다.

올해는 사천 우주항공청 개청을 앞두고 개최되는 만큼 우주항공청 개청을 기념하고, 사천의 미래산업인 우주항공을 축제에 녹여내고자 용, 고려현종, 우주항공 관련 프로그램을 중점적으로 마련했다.

축제의 첫날은 미스터트롯 출신의 인기 가수 박군·나태주가 진행하는 태군노래자랑을 시작으로 전국 최상급의 퍼포먼스 실력을 가진 퍼레이드 팀들이 다양한 주제로 거리퍼레이드를 진행한다.

또한, 개막식에서는 인기 가수 장윤정을 비롯해 정미애, 노지훈씨 등이 출연해 축제 분위기를 띄우고, 1,000대의 드론이 펼치는 화려한 드론라이트 쇼가 사천의 밤을 환하게 밝힐 예정이다.

 

둘째 날에는 시민 화합과 와룡의 의미를 되새기는 용놀이와 함께 고려현종 역사 마당극등 시민이 참여하는 체험형 행사가 다채롭게 마련된다.

행사 마지막 날인 28일에는 인기가수 마야’, ‘하모나이즈등이 폐막식을 장식하고, ‘사천마도갈방아소리와룡마술쇼가 펼쳐진다.

이밖에도 와룡콘서트’, ‘와룡 슈퍼스타 경연대회등 풍성한 볼거리가 예정돼 있어, 1995년 통합 사천시 출범과 함께 시작된 사천와룡문화제의 위상을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자세한 내용은 사천문화재단 축제운영팀(055-835-6436)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병태 대표이사는 "그동안 와룡문화제는 사천의 과거와 현재를 잇는 용과 왕의 의미에 주목했다면, 올해 축제는 사천의 미래라 할 수 있는 우주항공을 담아냈다사천의 과거, 현재, 미래를 융합한 축제로 준비했다. 많은 분이 축제를 즐겼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